2022.07.06 (수)

  • 흐림동두천 27.9℃
  • 흐림강릉 26.4℃
  • 천둥번개서울 27.8℃
  • 구름많음대전 30.6℃
  • 구름많음대구 26.3℃
  • 구름많음울산 26.3℃
  • 구름많음광주 28.2℃
  • 흐림부산 26.5℃
  • 구름많음고창 28.2℃
  • 흐림제주 30.3℃
  • 흐림강화 27.7℃
  • 구름조금보은 29.2℃
  • 구름많음금산 28.5℃
  • 구름많음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6.8℃
  • 구름많음거제 26.8℃
기상청 제공

항만

부산항 북항 역사적 개방, 146년 만에 다시 만나다

5월 4일 북항 1단계 재개발구역 공공시설 시민 개방

  • 등록 2022.05.03 11:41:47
 부산항만공사(BPA, 사장 강준석)는 5월 4일(수) 부산항 북항 1단계 재개발구역 내 공공시설을 개방한다고 밝혔다.

 작년 12월 문화공원 1호 2만 6천㎡(약 7,800평)를 개방하여 시민에게 즐길거리와 볼거리를 제공하였고, 금일 문화공원 2호와 3호, 경관수로, 보행데크 등 약 6만평 규모의 공공시설을 개방하여 1876년 부산항 개항 이후 146년간 닫혀있었던 항만을 재탄생시켜 시민에게 제공한다.

 개방되는 주요 시설로는 부산역에서 재개발지까지 도보로 이용이 가능한 폭 60m 규모의 보행데크가 있으며, 축구장 면적의 16.8배 규모의 문화공원과 사업지를 따라 조성된 약 1.3km의 경관수로가 대표적이다.

 또한, 랜드마크 부지에 89천㎡ 면적의 도심 야생화단지(유채꽃 등)를 조성하여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휴식과 힐링공간을 제공한다.

 BPA는 대국민 홍보를 위하여 개방일인 5월 4일부터 8일까지 5일간 개방시설 곳곳을 둘러보는 스탬프 투어 프로그램과 북항 재개발지의 변화된 모습을 볼 수 있는 “북항 재개발지 역사 사진전”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이벤트 계단 앞과 잔디광장에 설치된 야외 담장에 직접 꽃을 꽂을 수 있는 꽃꽂이 담장도 설치된다.

 강준석 BPA 사장은 “시민분들의 관심과 격려로 북항 1단계 재개발 구역의 공공시설을 개방할 수 있게 되었다”라며, “올해 말 완공될 예정인 도로, 교량 등 막바지 공사를 차질 없이 추진하여 아름다운 미항 북항이 편안히 휴식을 취할 수 있는 공간으로 재탄생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부산항 북항 문화공원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시민들에게 개방되며 대중교통 이용 시 부산역과 연결된 보행데크로 도보 이동이 가능하며, 자가용 이용 시 부산항 국제여객터미널 야외주차장을 이용(유료)할 수 있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