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6.19 (화)

  • -동두천 17.9℃
  • -강릉 20.3℃
  • 연무서울 19.9℃
  • 박무대전 21.0℃
  • 구름많음대구 21.9℃
  • 박무울산 20.5℃
  • 박무광주 22.4℃
  • 박무부산 20.8℃
  • -고창 20.0℃
  • 흐림제주 21.9℃
  • -강화 17.3℃
  • -보은 19.6℃
  • -금산 18.9℃
  • -강진군 20.9℃
  • -경주시 19.6℃
  • -거제 21.2℃
기상청 제공

항만

전체기사 보기

15년만에 인천항에서 개최된 바다의 날 행사

'제23회 바다의 날 기념식'이 지난 31일 '함께 가꿔갈 바다, 함께 누려갈 바다'를 주제로 인천내항 8부두 우선개방구역에서 개최됐다. 이날 열린 '제23회 바다의 날 기념식'에는 이낙연 국무총리, 김영춘 해양수산부 장관을 비롯해 주요 내 외빈과 해양 항만 유관업체, 일반시민 등 약 2천여명이 참석했다. 식전행사는 해경의장대, 인천시립합창단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인천시 서구 어린이태권도단 특별공연과 해양수산 홍보영상을 상영하며 바다의 날 축제 분위기를 고조 시켰다. 기념식에서는 해사고등학교, 해양과학고등학교 학생이 바다헌장을 낭독하고, 해양수산 축하 릴레이 영상 상영, 전성수 인천광역시장 권한대행의 환영사, 이낙연 국무총리의 유공자 포상 및 기념사, 축하공연 순으로 진행됐다. 공식행사 외에도 바다의 가치와 중요성을 널리 알리기 위해 5개 테마(살아있는 바다, 활기찬 바다, 맛있는 바다, 미래의 바다, 인천의 바다)로 체험부스를 운영해 해양수산특별전, 인천주제관, 함정개방 등 다양한 전시 및 체험행사가 행사장 곳곳에 서 진행됐다. 인천항만공사는 15년만에 인천항에서 개최되는 바다의 날 행사를 통해 시민들이 인천항을 좀 더 친근하게 느낄 수 있도록 홍보부스를 운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