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14.8℃
  • 구름많음강릉 16.0℃
  • 구름많음서울 15.5℃
  • 구름많음대전 18.3℃
  • 구름조금대구 19.3℃
  • 구름많음울산 16.5℃
  • 구름조금광주 17.3℃
  • 맑음부산 17.2℃
  • 맑음고창 12.5℃
  • 맑음제주 14.9℃
  • 구름많음강화 11.1℃
  • 구름조금보은 16.2℃
  • 구름많음금산 18.1℃
  • 구름조금강진군 15.7℃
  • 구름많음경주시 16.2℃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해운

BIC와 DCSA 협력으로 항만 컨테이너 시설 코드 표준화 작업 완료

160개국 11,000개 이상의 시설에 대한 데이터베이스
900개 이상의 SMDG 해양 터미널 코드에 대한 원스톱 접속도 가능

URL복사


 BIC(Bureau International des Containers)와 DCSA(Digital Container Shipping Association)는 창고와 컨테이너 야드, M&R 공급업체 및 기타 컨테이너 시설 등을 식별하는 데 사용되는 코드의 표준화 작업을 완료했다고 지난 11월 18일 발표했다. ‘국제 컨테이너 사무국’으로 통칭하는 BIC는 1933년 유럽의 상공회의소 각료들이 모여 설립한 비영리기관으로, 오늘날 컨테이너에 부여되는 ISO Code와 일련번호는 BIC에 등록되어야 사용이 가능하며, 각국의 세관에서 이 BIC의 데이터에 의존하여 코드의 유효성을 확인하고 있다. DCSA는 ‘세계 빅4’ 컨테이너 선사인 Maersk, Hapag-Lloyd, MSC, 그리고 일본 정기선사연합체인 ONE이 정기선 해운의 표준화와 디지털화, 그리고 상호 운용 촉진을 위해 설립한 비영리단체이다.  

 BIC와 DCSA는 160개국 11,000개 이상의 시설들에 대한 데이터베이스를 완성했다. 이 데이터베이스에 등재된 시설들에는 기존 IT 시스템에 적용이 용이하도록 체계화된 주소와 GPS 좌표, 그리고 9자리의 BIC 시설 코드가 할당되어 있다. 10개 주요 운송업체와 시설임대업체의 3만 개의 시설 코드를 정리하고 조정하는 데에 머신러닝이 사용되었다. 이제 DCSA의 화물 등에 대한 추적기능은 BIC 시설 코드를 참조하여 좀 더 확실한 결과를 얻을 수 있게 되었다. 

 물류과정에 참여하는 당사자들은 이 프로그램을 통해 그들의 시스템이 모든 컨테이너 시설에 대해 고유한 표준 코드를 사용하고 있는지 확인할 수 있게 된다. 자체적인 프로그램을 가지고 있어 이를 호스팅하고자 하는 사용자는 자동 동기식 업데이트를 신청하면 최신 버전으로 유지가 가능하다.  또한 이 프로그램은 BIC 설비 코드와 함께 SMDG(Shipping Message Development Group) 해양 터미널 코드 목록을 서비스하고 있는데, 이는 11,000개 이상의 BIC 시설 코드와 900개 이상의 SMDG 해양 터미널 코드에 대한 원스톱 접속이 가능하다는 것을 의미한다.

 BIC 시설 코드는는 원래 국제 표준 ISO9897에 따라 개발되어 1997년 BIC에 할당되었고, 현재는 UN/LOCODE에 등록되어 있다. UN/LOCODE는 유엔 유럽 경제 위원회에서 관리하는 지리적 코드 체계로서, 항구, 철도, 도로, 터미널과 공항 등 무역과 교통에 쓰이는 위치에 코드를 부여한다. 표준화된 코드의 사용으로 당사자간 의사소통이 원활해지고 제3자에 의한 시설의 식별이 더욱 빠르고 효율적으로 이루어질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컨테이너가 위치해 있는 시설을 자동확인하거나 위치 기반 자동화시설을 생각하는 운영자에게 이 데이터베이스는 더욱 유용할 것으로 생각된다. 

 토마스 백게 DCSA CEO는 "DCSA 초기 앤드레 심하 회장은 전 세계 표준 공항 코드를 활용하는 항공 등의 타 업종을 따라 우리가 추진할 수 있는 단순하면서도 효과적인 표준화의 사례로 비표준 시설 코드를 꼽았다"고 말했다. 그는 "BIC 설비코드와 프로그램 인터페이스가 표준화되면서 컨테이너 운송업계가 이 목표에 한 걸음 더 다가섰다. 이는 컨테이너 운송에서 디지털 변혁을 실현하기 위해 필요한 기초 작업을 잘 보여주는 사례로, BIC와 협력하게 되어 기쁘다."고 전했다. 

 "데이터 사일로(업무 효율화를 위해 각 조직단위에서  IT 인프라 자체 솔루션을 구축해서 사용할 때 나타나는 각 부서, 사업단위 등 조직간 데이터 불일치)는 새로운 표준화와 효율적인 데이터 공유에 빠르게 자리를 내주고 있다. 이 새로운 작업은 우리가 오랫동안 원했던 글로벌 설비 코드의 통일화를 가능케했는데, 이는 주요 운송사들을 적극적으로 참여하게 한 DCSA의 지원 덕분이다. 물류과정상의 참여자들이 통일된 코드를 적용하고동기화 할 수 있도록 부디 이 프로그램 인터페이스를 활용해주기 바란다.”고 말하며, BIC의 더글러스 오웬 사무총장은 "우리는 이것을 현재 업계에서 진행되고 있는 디지털화에 중요한 도구가 될 것이라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