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흐림동두천 2.0℃
  • 구름많음강릉 10.4℃
  • 흐림서울 5.6℃
  • 구름조금대전 5.2℃
  • 구름많음대구 5.7℃
  • 구름많음울산 7.3℃
  • 구름많음광주 7.7℃
  • 구름조금부산 9.5℃
  • 구름조금고창 4.1℃
  • 구름많음제주 12.5℃
  • 흐림강화 2.0℃
  • 구름많음보은 1.1℃
  • 구름많음금산 1.6℃
  • 구름많음강진군 3.7℃
  • 구름많음경주시 2.4℃
  • 구름조금거제 6.0℃
기상청 제공

해운

UNCTAD, 코로나19 이후 해상무역의 연쇄효과 우려

‘2021 해상운송 보고서’를 통해 해상무역의 현황과 전망 밝혀

URL복사
 UN무역개발협의회(UNCTAD)는 11월 18일 발간한 ‘2021 해상운송 보고서’에서, 코로나19 팬데믹이 2020년 해상무역에 끼친 영향은 예상보다 심각하지 않았지만 해상운송에 큰 변화를 가져올 수 있는 광범위한 연쇄효과를 불러올 것이라 예상했다. 보고서는 2020년 팬데믹 초기의 충격으로 무역량이 3.8% 감소하였으나 연내 이전 수준을 회복했으며, 2021년에는 4.3% 증가를 기록할 것이라 보았다. 해상무역은 중기적으로는 긍정적이지만 여전히 리스크와 불확실성을 안고 있다고 전망했다.


[ 국제 해상 무역, 세계 국내총생산(GDP) 및 해상 무역 대 GDP 비율, 2006~2021(연간 변화율 및 비율) ]





해상무역을 뒤흔드는 역풍

 보고서는 팬데믹 초기의 회복세를 인정하면서도 글로벌 공급망에 전례 없는 부담이 가중되고 있고 운임과 상품의 가격이 급격히 상승하고 있으며, 무역 긴장으로 인한 무역 패턴의 잠재적 변화가 예상되며 회복 탄력성에 대한 요구가 커질 것이라 예상하고 있다. 

 레베카 그린스판 UNCTAD 사무총장은 “지속적인 회복은 팬데믹의 경로에 달려 있으며 역풍을 완화할 수 있는지 여부, 그리고 백신의 출시에 달려있다. 코로나바이러스 위기의 영향은 개발도상 군서도서개발도상국(SIDS)과 최빈개도국(LDC)에 가장 큰 타격을 줄 것”이라 말했다. 

 UNCTAD는 팬데믹으로 인해 해운산업 내의 기존 문제점들, 특히 노동력과 인프라 부족 등의 문제가 수면 위로 드러났을 뿐 아니라 더 확대되었다고 말한다. 봉쇄와 국경 폐쇄, 항공편 감축으로 수십만 명 선원들의 교대와 송환이 원활히 이루어지지 못해 바다에 발이 묶이는 상황이 지속되고 있다.

 보고서는 모든 국가가 2006년 해양노동협약을 비롯한 선원관련 국제법규에 동참해야 한다고 말하고, 선박의 기국과 항만, 선원을 공급하는 국가들의 관심이 선원교대 문제를 해결할 수 있다며 관심을 촉구했다. 또한 문제 해결을 위해 각국 정부와 산업계가 국제 기구과 협력하여 지속적으로 노력해 줄 것을 요청했다.

소비자물가 상승의 요인

 보고서는 공급망의 병목현상이 경제 회복을 방해하고 있으며, 컨테이너와 장비의 부족, 신뢰성 낮은 서비스, 혼잡한 항만, 화물 처리와 운송의 지연 등 전염병으로 인한 무역량의 반등이 물류상의 난관에 부딪혔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컨테이너 운송의 공급 측면 제약 역시 해상운송과 무역을 뒤흔들고 있다. 2020년 신규선박 수주가 16% 감소하며 예년의 하락세를 이어간 반면 2021년 해운사들은 수용량 한계에 대응하기 위해 발주를 늘렸다. 또한, 보고서는 2021년 3월 에버기븐 호가 수에즈 운하를 가로막은 사건 이후 할증료, 수수료, 운임이 일시적으로 더 오르면서 해운사들이 그 혜택을 보았다고 지적했다. 

 컨테이너 운송비용의 증가는 무역업계와 공급망 관리자 모두에게 어려운 일이었지만, 특히 추가 비용을 흡수할 여력이 적고 운임 협상과 선복 계약에서 불리한 소규모 화주들에게는 더 큰 부담을 주고 있다고 보고서는 말한다. 보고서는 "현재의 컨테이너 운임 급등이 지속되면 수입물가와 소비자물가 모두 크게 오를 것"이라고 경고한다. 운임 인상으로 전 세계 수입물가 수준이 평균 11% 상승할 것으로 내다봤지만, 수입량을 주로 해상운송에 의존하는 군서도서개발도상국의 경우 최대 24% 인상될 수 있다는 게 UNCTAD의 분석이다.

 컨테이너 운임이 현재의 높은 수준을 유지할 경우에는 2023년 세계 소비자물가는 그렇지 않았을 때보다 1.5% 높아질 것으로 전망된다. 그러나 SIDS는 7.5%, LDC는 2.2% 상승할 것으로 예상된다. UNCTAD는 보고서를 통해 "이러한 비용 압박과 지속적인 시장 교란 상황에서 운임과 수수료, 할증료 책정에 있어 시장의 행태를 감시하고 투명성을 확보하는 것이 더욱 중요하다"고 권고하고 있다.

해상운송 부문의 메가트렌드

 보고서는 팬데믹이 장기적으로 해상운송을 변화시킬 메가트렌드를 가속화시켰다고 말한다. 해운업계가 디지털화와 자동화를 촉진하여 효율성과 비용 절감을 실현했지만, 기후 변화에 대한 적응유연성, 그리고 탄소 배출 저감과 대체 연료 확보의 긴급성과 씨름하고 있으며, 이는 필연적으로 비용 따른다고 UNCTAD는 설명한다.

 샤미카 시리만 UNCTAD 기술 및 물류 담당 이사는 "코로나19 사태는 기존 공급망의 취약점을 노출함으로써 복원력 구축의 필요성을 선명하게 드러냈고, 세계화와 미래 공급망에 대한 논쟁을 부활시켰다"고 말했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