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구름많음동두천 3.2℃
  • 흐림강릉 7.1℃
  • 서울 3.9℃
  • 대전 4.0℃
  • 흐림대구 7.2℃
  • 흐림울산 8.6℃
  • 흐림광주 7.0℃
  • 흐림부산 8.2℃
  • 흐림고창 6.1℃
  • 박무제주 7.9℃
  • 구름많음강화 5.3℃
  • 흐림보은 1.6℃
  • 흐림금산 4.1℃
  • 흐림강진군 7.6℃
  • 흐림경주시 8.5℃
  • 흐림거제 8.0℃
기상청 제공

해운

㈜케이엘넷, 위동해운에 “화물수출서비스(e-Cargo Service)” 제공

URL복사
 국내 물류IT 선도기업인 케이엘넷은 2021년 11월 1일부터 수출화물전용 부킹시스템인 e-Cargo Service를 위동해운과 포워더들을 대상으로 서비스를 시작하였으며, 현재는 모든 수출화물에 대해서 동 서비스를 안정적으로 제공하고 있다고 밝혔다. 

 금번에 케이엘넷이 위동해운에 제공한 e-Cargo Service는 위동해운에게 수출화물운송을 요청하는 포워더와 부킹, SR, 면장정보등의 업무를 Off-Line으로 처리하였던 화주들에게 언택트 시대에 맞춰 관련 업무를 온라인으로 처리할 수 있도록 개발되었다고 한다. 





 케이엘넷은 e-Cargo Service의 특징으로 크게 3가지를 강조하였는데, 첫번째로 PLISM 및 적하목록취합서비스 등과 연동하여 부킹이후 컨테이너의 Pick-UP부터 컨테이너 반입까지의 화물추적정보와 적하목록 제출 정보 등 화물 진행 전 과정을 대시보드 형태로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시각화’한 것이다. 두번째로 사용자가 부킹과 선적요청서(SR) 입력 시 주요 항목별 북마크 기능을 활용하여 다양하게 조합하여 입력할 수 있도록 편리성을 강화한 것, 세번째로 선박의 위치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는 기능이라고 설명했다.

 e-Cargo Service 서비스를 이용하는 140여 포워더들도 수출화물진행 상황을 바로 확인할 수 있는 대시보드 기능과, 클릭만으로 새로운 부킹과 SR을 입력할 수 있는 북마크 기능에 대한 반응이 좋고, 기존 오프라인 처리에 대비하여 신속하고 정확하게 업무처리를 하게 됨으로 업무 효율이 향상되어 만족하고 있다고 한다. 

 케이엘넷은 연태훼리, 진천훼리에게 제공하고 있던 e-Shipping 서비스(부킹)에 금번 e-Cargo Service까지 오픈하게 됨에 따라 수출화물 부킹플랫폼의 기반이 조성되었고, 앞으로 훼리선사와 중소형 선사를 대상으로 영업을 확대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


미디어케이앤은 BVL(Bundesvereinigung Logistik  :  독일연방물류협회)의 한국대표부로 양국간 물류비지니스의 가교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