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토)

  • 맑음동두천 24.6℃
  • 맑음강릉 28.7℃
  • 구름조금서울 25.8℃
  • 맑음대전 23.3℃
  • 구름많음대구 24.9℃
  • 구름많음울산 24.1℃
  • 구름조금광주 24.4℃
  • 구름많음부산 24.6℃
  • 구름많음고창 23.6℃
  • 흐림제주 26.9℃
  • 구름조금강화 24.2℃
  • 맑음보은 22.8℃
  • 맑음금산 23.2℃
  • 구름많음강진군 22.8℃
  • 구름많음경주시 24.3℃
  • 구름많음거제 24.7℃
기상청 제공

해운

HMM, 10년간 탄소 배출량 50% 이상 감축

초대형선, 선박종합상황실 구축 등 친환경 노력 결실

▲ 사진=HMM


HMM은 친환경 선사로서의 역량을 강화하기 위한 노력을 가속화한 결과, 10년 동안 탄소 배출량을 절반 미만으로 줄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HMM은 자체 분석 결과 컨테이너 1TEU 1km 이동할 때 발생하는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2010년 기준 68.7g에서 2021 29.05g으로 57.7% 감축되었다고 전했다. 이는 10년 동안 컨테이너 선복량이 2배 이상 늘어남에도 불구하고 TEU당 탄소 배출량이 1/2 미만으로 줄어든 것을 의미한다.

 

탄소 배출 저감은 전 세계적으로 중요한 이슈이며, 해운업계도 강력한 환경규제를 통해 탄소를 비롯한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HMM은 초대형 선박 도입과 선대 에너지 효율 높이기 등의 노력을 통해 탄소 배출을 줄여왔으며, 기존 선대의 경우 선체 저항을 줄이기 위해 프리미엄 방오도료를 도입하고 구상선수(선박의 앞 모양)를 운항선속에 적합한 형태로 맞게 최적화하는 등 다양 효율 개선활동을 진행했다. 또한 항로, 속도, 화물적재 등을 최적화하는 운항 기술 개선도 병행했다.

 

HMM 2015년에는 전담 TFT를 구성하였고, 2020년에는 국내 최초로 선박종합상황실을 구축하여 실시간으로 선박의 운항 효율을 분석하고 개선안을 도출해왔다.

 

HMM은 글로벌 선사 중 두번째로 '2050년 탄소중립' 중장기 목표를 선언하며 기후변화 대응 의지를 표명하였으며, 이를 위해 지난해 7월 중장기 전략 발표 당시 친환경 선대 경쟁력을 글로벌 수준으로 강화하겠다고 밝혔으며, 지난 2월에는 메탄올을 연료로 하는 9,000TEU급 친환경 컨테이너선 9척의 신조 계약을 맺기도 했다.

 

HMM 관계자는 "앞으로도 과학적 분석, 데이터 기반 효율 개선 등을 통해 온실가스 저감 활동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미래 경쟁력인 친환경 부문을 강화해 글로벌 탑티어 선사로 나아가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